환경
※ 본 웹진에 게재된 내용은 외교부의 공식 입장과는 무관합니다.
중남미 환경시장 현황 및 협력 방안
발표자 :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이재권 선임연구원
1. 중남미 환경 시장 현황

ㅇ 2019년 미국 환경연구기관(EBI)의 보고서에 따르면, 2020년 세계 환경시장 규모는 ’19년 대비 3.4% 성장한 1조 3,350억 불로 전망
- 미국(4,157억 불), 서유럽(3,442억 불), 아시아(3,156억 불) 시장이 전체의 80%를 차지하는 가운데, 신흥시장에서는 중남미 지역이 754억 불로 선두를 차지*
※ 중남미 754억 불, 중동 534억 불, 동유럽 330억 불, 아프리카 194억 불 순
- 2019년 중남미 환경시장은 2010년 대비 50.5% 성장하며 유망시장으로 부상

ㅇ 2016년 기준, 중남미 환경 시장 중에서는 물 시장 규모가 344억 불로 가장 크며, 폐기물 시장 161억 불, 대기 시장 2.54억 불 순
- 물 시장은 생존에 직결되어 있는 필수불가결한 분야로 각 국가의 발전도와 무관하게 발달되어 있으며, 폐기물과 대기 시장은 도시화에 따른 환경문제로써 개발도상국 위주로 시장이 발달

< 중남미 환경시장 규모 >
출처: EBI(2016)
2. 중남미 환경 시장 진출 전략

(물 분야) 중남미 지역은 기후변화로 인한 높은 강수 패턴 변동성 및 도시의 인구 과밀화로 인한 물 부족 문제가 있어 △수자원의 효율적 관리 및 △수질관리와 폐수처리의 필요성이 대두
- 다만, 동 시장은 현재 미국·스페인·중국 기업 위주로 시장이 형성되어 있어 공개입찰이나 단독 참여보다는 BOT, PPP 등의 사업 방식이 보다 효과적
- 중소 환경기업의 경우 먼저 원조성 사업으로 저개발지역의 마을상수도 혹은 중소도시의 소규모 시설 사업에 참여하여 현지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레퍼런스를 확보하는 전략을 추천

(폐기물 분야) 유해 폐기물은 높은 설비비용에 비해 정책 효과성이 낮아 정부 주도 전략 수립이나 규제 개선안 마련 등이 필요한 분야이며, 생활폐기물은 자원순환의 일환으로, 수거·운반·선별·재활용의 과정에서 부가 산업이 창출될 수 있는 기회가 많은 영역. 폐기물을 활용한 소각발전, 탄소배출권 거래 사업 등의 사업에 참여하는 경우, 초기부터 투자 사업의 구조를 설계해 나가는 것이 효과적인 전략

(대기 분야) 자동차 배출가스 및 석탄 화력 발전소에서 발생되는 유해 물질에 대한 방지 설비 시장은 어느 정도 형성되어 있는 상황. 한국은 미세먼지에 대한 대응 전략으로 대기질 관리 모니터링 시스템 관리가 잘 구축되어 있으므로 이를 바탕으로 대기오염이 심각한 중남미 국가에 대기오염 저감기술 보급 및 ICT 기반 대기 질 관리 시스템 전수 등 정부 간 협력 확대 가능

3. 한-중남미 환경 협력 사례(’20년 기준)

(정부 협력) 중남미 7개국과 △기후변화 대응, △수질 보전 및 하수처리, △폐기물 관리, △재생에너지 등 분야에서 10건의 환경 협력 양해각서를 체결

(정책 개선 지원) 중남미 7개국과 환경개선 마스터플랜 8건 지원

(민간협력 지원) △프로젝트에 대한 타당성 조사, △투자개발형 사업화, △GCF 등 민간 진출 프로그램 지원을 통해 중남미 9개국에 27건을 지원

(네트워크 지원) 사절단 파견, 인사 초청, 비즈니스 상담 매칭 등을 통해 중남미 16개국 169명 지원

4. 중남미 환경 협력 방안

ㅇ 중남미 환경시장 진출 시, △개도국 환경개선 마스터플랜 수립 지원, △글로벌 그린허브 코리아, △녹색기후기금 활용 개도국 지원 사업 발굴, △환경사업 다자개발은행 수주지원, △해외 환경 프로젝트 타당성조사 지원 등의 해외 프로젝트 수주 지원 플랫폼 등을 활용 가능

< 해외 프로젝트 수주 지원 플랫폼 >
플랫폼 사업 범위 지원 규모
개도국 환경개선 마스터플랜 수립지원 정부정책 반영 전략적 사업발굴, 재원연계 가능 사업 설계, 사업 착수 및 운영, 종료사업 모니터링, 신규 ODA 분야 기획 등 ㅇ사업비: 27억 원, 국가 당 약 6~8억 지원(사업규모에 따라 변경 가능)
ㅇ지원 대상: 환경산업체(제품, 시설, 엔지니어링, 종합건설 등)
글로벌 그린허브 코리아 환경·에너지 포럼, 프로젝트 설명회, 1:1 비즈니스 상담회, 환경시설 산업시찰 ㅇ지원 대상: 해외 수주 유망 프로젝트를 추진 중이거나 추진 예정인 해외 발주처(40개국 80여개사 초청)
ㅇ지원내용: 초청 왕복 항공운임, 숙박비, 현장 견학, 1:1 비즈니스 상담 지원 등
녹색기후기금 활용 개도국 지원사업 발굴 국제기후기금 활용 사업 컨셉노트, 사업제안서 및 부속서류, 작성 지원 및 사업개발 지원 1개 사업 당 최대 5억까지 지원 가능
환경사업 다자개발은행 수주지원 대상국 기초자료 조사·분석, 유망 프로젝트 상세 설계 지원 ㅇ기초조사 2억 원 내외 지원
ㅇ상세설계 4억 원 내외 지원 등
해외 환경프로젝트 타당성조사 지원 해외 유망 환경사업에 대한 예비, 본 타당성조사 비용을 지원 ㅇ예타 타당성 : 2억 원 내외(총 사업비의 대기업 30%, 중견 50%, 중소 80% 지원)
ㅇ본 타당성 : 7억 원 내외(사업비 전액 지원)

< 토론자 > 한국외대 하상섭 교수

ㅇ 산업화, 도시화로 인한 중남미 생활환경 문제는 우리나라도 유사한 경험을 공유하며, 이를 극복한 경험이 있으므로 중남미 국가에 노하우를 전수할 수 있는 분야임. 또한, 환경문제를 해결하는 데 있어서도 국가가 단독으로 처리하기에 어려움이 있어 민간기업의 기술협력과 참여의 비중이 높다는 점도 공통적인바 이를 잘 활용할 필요

ㅇ 기존의 물, 폐기물, 대기를 중심으로 한 주력 시장 외에도 우리 기업이 강점을 가질 수 있는 차세대 환경 시장을 개척해 나갈 필요가 존재. 대표적인 미래 환경 먹거리 산업으로 기후 변화, 환경보건, 지식서비스(환경에 대한 분석·측정·정보시스템 구축·교육·컨설팅) 분야를 들 수 있는바, 동 분야 관련 국내시장에서 검증받은 우리의 경험 및 경쟁력을 가지고 해외에 진출할 경우 더 큰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

ㅇ 그 외, 중남미 지역은 생태환경 연구에서 세계를 선도하고 있는바, 관련 분야의 지식서비스 연구 교류 및 공동 마케팅 등 환경 분야에서 새로운 협력분야를 지속 발굴해 나가기를 희망